제13대 한국생활개선충청남도연합회장 김정음 씨 당선
제13대 한국생활개선충청남도연합회장 김정음 씨 당선
  • 당진신문
  • 승인 2019.02.12 09:33
  • 호수 12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물같은 농업ㆍ살고싶은 농촌건설과 여성리더 성장다짐
사진제공=충남도청
사진제공=충남도청

[당진신문] 충청남도농업기술원은 지난 8일, 농업기술원에서 생활개선 대의원 등 40여명이 모인 가운데 치러진 제13대 한국생활개선충청남도연합회 선거에서 김정음(59세, 부여군 규암면)씨가 회장으로 당선됐다고 밝혔다.

김정음 회장은 읍면단위 회장부터, 부여군연합회장을 역임했고, 제12대 한국생활개선충청남도연합회 수석부회장으로 재임했으며, 2017년 석탑산업훈장을 수상하는 등 여성이 살기좋은 농업농촌건설에 앞장서 왔다.

김정음 회장 당선인은 “국내외적으로 농업현실이 어렵고 민감한 시기에 회장직을 맡은 만큼 지역농업발전을 위해 앞장서는 생활개선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며, “도와 시군, 읍면연합회, 유관기관과 성실히 소통하여 환경변화에 민감하게 대응하는 회장이 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치러진 선거에서 수석부회장에는 오영희(태안군) 씨가 선출되었고, 부회장에는 박경신(예산군) 씨, 감사는 최정희(공주시) 씨와 이미숙(논산시) 씨, 서기에는 최경희(천안시) 씨가 선출되었으며 총무는 이명옥(계룡시) 씨가 지명되어 제 13대 한국생활개선충청남도연합회를 이끌어 가게 되었다.

생활개선회는 건전한 농촌가정 육성과 지역사회 발전에 자발적인 참여, 농촌여성의 지위 및 권익향상, 농촌을 지켜나갈 여성 후계세대 육성에 뜻을 둔 농업인 단체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