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기초의원 선거구 확대 요구
정의당, 기초의원 선거구 확대 요구
  • 최효진 기자
  • 승인 2017.12.18 10:36
  • 호수 118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진종합병원 앞 사거리서 선전전

정의당 당진시위원회가 내년 지방선거에는 기초의원의 선거구를 확대할 것을 요구하고 나섰다.

정의당 당진시위원회(위원장 신경상) 등 정의당 당원들은 지난 13일 기지시 당진종합병원 사거리에서 ‘중대선구구제 도입’을 주장하며 거리 선전을 진행했다.

이들은 “선거구제를 획정하는 것이 국회 정치개혁 특별위원회의 공직선거법 개정 논의가 미뤄짐에 따라 12일인 기한을 넘겼다”고 지적하고 “기존 거대 정당들이 지역기득권에 안주하려는 구태에서 벗어나려면 선거제도 개혁에 나서야 할 것”이라고 촉구했다.

정의당 당진시위원회는 또한 “최근 정치권이 다양한 목소리를 수렴할 수 있는 다당제를 안착시켜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진 상황이다”라면서 “이를 위해서는 ‘민심 그대로’ 국회와 지방의회를 구성할 수 있도록 중대선거구제의 도입은 필수적이다”라고 주장했다.

한편 이날 정의당 당진시위원회의 선거구제 개편에 관한 거리 선전은 정의당 ‘전당원행동의 날’에 맞춰 진행된 것으로 정의당 충남도당 역시 관련 기자회견을 충남도청에서 같은 날 진행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