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공공급식지원센터, 지역 식재료 우수 이용 기관 선정
당진시 공공급식지원센터, 지역 식재료 우수 이용 기관 선정
  • 당진신문
  • 승인 2022.11.21 09:41
  • 호수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식재료 이용률 11.5% 상승..상승률 충청남도 1위
당진시 공공급식센터 전경. ⓒ당진시청 제공
당진시 공공급식센터 전경. ⓒ당진시청 제공

[당진신문] 당진시 공공급식지원센터가 2019년도 대비 올해 지역 식재료 이용률이 도내에서 가장 많이 증가해 충청남도 지역 식재료 우수 이용기관으로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충청남도는 지역산 식재료 이용을 독려하기 위해 도내 13개 학교급식지원센터를 대상으로 지역 식재료 이용 상승률이 우수한 시 소재 센터 1개소 및 군 소재 센터 1개소를 선정해 포상금을 지원하고 있다. 

당진시 공공급식지원센터는 지역 식재료 이용률을 2019년 대비 11.5% 상승시켜 우수기관 1위로 선정됐으며 특히 이번 우수기관 선정 평가 공통기준인 친환경 농산물 사용률 56% 이상, 전통 장류 사용률 60% 이상도 함께 만족시켜 당진시 공공 급식이 지역 농업인과 전통장류업체의 농가소득 상승에 기여했을 뿐만 아니라 물론 성장기 학생들에게 우수한 식재료를 공급하고 있음을 확인했다.

또한 센터는 11월 가격조정 협의회에서 당진교육지원청, 영양교사 대표와의 협의를 통해 포상금으로 수령한 3천만 원을 당진산 우수 식재료를 관내 각 학교에 동등하게 지원하는데 쓰기로 결정했다.
 
이에 따라 각 학교에 약 58만 원 상당의 당진산 조청, 고추장 등 6개 당진산 전통 식품 25kg을 25일 현물로 지원할 예정이다. 

당진 학교 영양교사 회장인 강애수 영양교사는 “이번 우수기관 선정에 따라 품질 좋은 지역산 전통식품을 더욱 넉넉히 사용할 수 있게 됐다”며 “우리 영양사들도 지역의 친환경 농산물이나 전통식품을 많이 사용해 지역 농가들과 함께하는 학교급식을 만들기 위해 앞으로도 노력하겠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