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실생활 맞춤형’ 대기질 관리에 팔 걷어
당진시 ‘실생활 맞춤형’ 대기질 관리에 팔 걷어
  • 당진신문
  • 승인 2021.11.22 09:30
  • 호수 138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 에어샤워기 설치 등 미세먼지 저감사업 역점 추진

[당진신문] 당진시가 제3차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기간(12월~3월)을 대비해 취약계층의 건강 보호를 목표로 ‘시민 실생활 맞춤형 미세먼지 저감 사업’을 추진 중에 있다고 밝혔다.

시는 미세먼지 안심마을 사업의 일원으로 석문스포츠문화센터와 합덕교육문화스포츠센터 내 미세먼지 살균 효과가 있는 스마트 에어샤워기를 설치·운영 중으로, 에어샤워기는 공기청정기의 10배 흡입력이 있어 초미세먼지를 집진하고 IoT(사물인터넷)기술을 기반으로 실내·외 공기질 현황을 실시간으로 감시 및 관리한다. 

또한 당진 종합복지타운 앞에 설치한 미세먼지 안심승강장은 미세먼지, 차량 매연 등을 차단 할 수 있는 밀폐형 쉼터 공간으로, 냉난방 시설은 물론 실내 공기청정 및 살균 시스템을 갖췄으며 실내·외 CCTV까지 설치해 대중교통 이용자들의 대기오염물질 최소화는 물론 안전사고 예방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홍장 당진시장은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시민 분들의 건강에 대한 불안감이 어느 때보다 높아지고 미세먼지에 대한 관심이 갈수록 증대되고 있는 만큼 시민 맞춤형 관리 모델을 구축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기간 동안 △도로 고압 살수차 차량 추가배치 △어린이집 공기정화 녹색필터 및 창틀형 미세먼지 저감장치 지원 △미세먼지 빅데이터 서버 관리 등을 지속 추진할 계획”이라며 “시민의 건강 보호를 위해 실효성 있고 선도적인 미세먼지 저감 정책을 마련하도록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