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탕정2 도시개발구역 지정완료, 사업 본격화
아산탕정2 도시개발구역 지정완료, 사업 본격화
  • 당진신문
  • 승인 2020.08.26 09:44
  • 호수 13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첨단산업 클러스터 및 배후 정주환경 마련 등 충남권 성장거점 도시 조성

[당진신문] 충남도는 아산탕정2지구 도시개발구역 지정안이 국토교통부에 최종 고시, 본격적으로 사업 착수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도에 따르면 아산 탕정2지구는 지난달 23일 국토부 중앙도시계획위원회 심의에 이어 지난 6일 중앙토지수용위원회 심의를 각각 통과했다.

도는 도시개발을 위한 첫 단추인 구역지정이 완료됨에 따라 내년까지 구체적인 사업계획을 수립하고, 실시계획 인가를 거쳐 2023년 공사를 시작할 예정이다. 2027년 완료가 목표이다.

사업규모는 약 357만㎡(수용인구 약 4만 6500명)이며, 사업지구와 인접한 삼성디스플레이산업단지 및 천안아산 연구개발(R&D) 집적지구 등과 연계해 첨단산업 클러스터로 형성된다.

도는 저렴하고 다양한 유형의 주택 공급을 통해 R&D 및 첨단산업 우수인력 유치를 지원하고, ‘산업-주거-연구’가 융합된 충남 북부권 성장거점 도시로 조성할 계획이다.

사업비 약 1조 1266억원 투입으로 생산유발효과 2조 5349억원, 부가가치 유발효과 8202억원, 총 3조 3551억원의 파급효과가 발생되며, 취업 유발효과로는 약 1만 6336명 등이 예상된다.

또한 개발지구내 공동주택 건축 등으로 건설산업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양승조 충남지사는 “아산신도시는 삼성디스플레이시티, R&D 집적지구 조성과 연계한 IT 기반 배후단지로 중부권의 성장거점 도시로 육성할 수 있도록 행정절차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