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사근절 소규모 용수개발사업 준공
당진시, 사근절 소규모 용수개발사업 준공
  • 당진신문
  • 승인 2020.07.20 13:20
  • 호수 131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룡동 일원의 농작물 가뭄피해 해소

[당진신문] 당진시에서 가장 물이 부족한 지역으로 꼽히는 구룡동 사근절 일대의 반복적인 농작물 가뭄피해가 해소될 전망이다.

시는 구룡동 일원 가뭄피해를 대비해 실시한 ‘사근절 소규모 용수개발사업’을 완료했다고 20일 밝혔다.

해당사업은 맞춤형 농업용수 공급 대책의 일환으로 저수율이 저조한 사근절 소류지에 하천수를 저수지로 옮겨 담는 사업으로 봄철 가뭄 피해 우려지역인 구룡동 일원을 수혜지역으로 하고 있다. 

2018년 8월 착공을 시작으로 총 7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양수장 1동, 농업용수관 L=3,950m를 설치함으로써 향후 가뭄발생 시 사근절 소류지를 통해 농업용수 공급이 가능하게 됐다.

시 관계자는 “가뭄 발생에 대비해 한국농어촌공사 당진지사와 유기적인 협조 체계를 구축해 시내 가뭄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계획”이라며 “가뭄 대처를 위한 용수 개발만으로는 한계가 있으므로 농업인도 영농기 농업용수를 절약할 수 있도록 많은 협조 부탁드린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