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제철, 당진전통시장 활성화 협약
현대제철, 당진전통시장 활성화 협약
  • 당진신문
  • 승인 2020.03.26 10:05
  • 호수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날 국수 나눔’, ‘명절 장보기’ 등 프로그램 마련
캠페인, 문화체험 통해 소통기회 확대

[당진신문] 현대제철 당진제철소는 당진전통시장협동조합(이사장 정제의)과 신종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경제 살리기를 위해 25일 당진전통시장 어시장 2층 회의실에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당진전통시장협동조합 정제의 이사장과 현대제철 이선진 상무가 참여했다. 코로나 19로 ‘사회적 거리두기’를 고려해 충분한 사전 협의를 통해 서명식만 진행했다.

앞으로 두 기관은 전통시장 활성화와 당진시민의 소비 문화 발전을 위해 협력키로 했다. 또, 다양한 캠페인과 문화체험 등을 추진해 시민들과 소통하는 기회를 확대할 예정이다.

당진전통시장협동조합은 현대제철과 당진시민을 위한 식생활 프로그램, 온라인 쇼핑몰, 문화체험등 을 제공한다. 

정제의 이사장은 “소비심리 위축과 유통의 다양화로 전통시장의 이용객이 줄었다”며 “협약을 통해 전통시장을 활성화하고 당진과 상생하는 지역의 대표기업으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서, 현대제철 관계자는 “이번 협약이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더욱 침체된 전통시장에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취지를 설명했다.

한편 당진전통시장 활성화 첫 캠페인으로 계획했던 ‘장날 국수 나눔’ 활동은 코로나19 상황이 안정화 되는 시점으로 연기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