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9회 당진에듀콰이어 정기연주회 열려
제9회 당진에듀콰이어 정기연주회 열려
  • 당진신문
  • 승인 2019.11.27 10:15
  • 호수 128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진신문] 당진교육지원청(교육장 박혜숙)은 지난 26일 당진문예의전당에서 제9회 당진에듀콰이어 정기연주회를 개최했다. 

이 축제에는 박혜숙 교육장, 윤희송 교육과장, 관내 학교 관리자, 당진시민 등 500여 명이 참석해 음악을 즐기며 축하하는 자리로 진행됐다. 

당진에듀콰이어는 당진관내 유, 초, 중, 고 교직원 22명으로 구성된 합창동아리다. 올해로 9년째 계속해서 연주회를 개최하고 있으며, 올해도 4월부터 11월까지 상, 하반기 매주 3시간씩 당진교육지원청에서 이루어지는 특수분야 직무연수에 참여하여 실력을 키웠다. 

이번 연주회는 합창과 독창, 피아노 연주로 진행되었다. 합창부문에서는 청산에 살리라, 바람의 노래, 바램 같은 친근한 노래를 선사하여 박수를 받았다. 또한 홍순조 수석교사와 신형순 교사의 독창은 수준 높은 실력으로 뜨거운 환호를 받았다. 여기에 피아노 앙상블 연주가 어우러져 분위기를 한껏 살렸다.  

관객들은 공연자와 함께 노래하고 리듬에 맞춰 손뼉을 치며 연주회를 즐겼다. 에듀콰이어 단원과 당진시립어린이합창단이 함께한 ‘시월의 어느 멋진 날에’가 끝난 뒤에는 앵콜을 외쳐 교직원 합창단의 노래를 다시 청해 듣기도 하였다.

당진교육지원청 박혜숙 교육장은“당진에듀콰이어는 당진의 전통이며 자랑이다. 교직원이 함께 모여 합창을 즐기며 예술을 사랑하는 모습은 학생들에게 좋은 영향을 끼칠 것”이라고 격려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