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기 2564년 맞은 부처님오신날, 5월 30일 봉축법회 진행
불기 2564년 맞은 부처님오신날, 5월 30일 봉축법회 진행
  • 지나영 기자
  • 승인 2020.04.24 22:17
  • 호수 1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처님 오신 의미 ‘천상천하 유아독존 삼계개고 아당안지(天上天下 唯我獨尊 三界皆苦 我當安之)’를 다시 새기며 질병과 우환 그리고 고통에서 벗어날 수 있는 부처님오신날이길 바랍니다”

[당진신문=지나영 기자] 당진불교사암연합회와 불자연합신도회가 불기 2564년을 맞아 부처님오신날 봉축 법회를 5월 30일에 개최한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오는 4월 30일에는 각 절에서 승려들만 참석해 간소하게 불교의식 등의 소규모 행사로 대체하며, 부처님오신날 기념 봉축 법회는 5월 30일에 진행한다.

불자연합신도회 이재오 회장은 “코로나19 여파로 비대면 문화에 적응해야 한다는 점에서 오는 30일 행사는 소규모로 진행 할 것”이라며 “국가정책에 함께 하며 어려움을 함께 극복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이번 5월 30일 봉축법회는 지혜로운 민족이 되기를, 나라가 융창하기를, 남북 평화통일이 되기를, 안전에 일심동체가 되기를, 생업이 날로 번창하기를, 모든 이가 건강하기를, 행복 가득한 시민이 되기를 그리고 자비로운 마음이 충만하기를 바라며 지역 내 각 절에서 연등기도를 비롯해 불교의식을 하며 점심공양 등으로 진행된다고 밝혔다.

당진불교사암연합회 회장 도윤 스님은 불기 2564년을 맞은 부처님오신날에 코로나19로 고통 받는 온 인류가 잠시나마 편안해지기 바란다며 희망의 메시지를 전했다.  

영랑사 도윤 스님은 “천상천하 유아독존 삼계개고 아당안지(天上天下 唯我獨尊 三界皆苦 我當安之)는 고통 받는 모든 중생들에게 부처의 힘으로 편안케 해주겠다며 오신 부처님의 확신에 찬 약속의 의미”라며 “이 의미가 어려운 모든 분들에게 고통에서 벗어날 수 있다는 희망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도윤 스님은 “부처님께서 온 인류가 고통받고 힘들어하는 것을 아시고 진리의 말씀으로 고통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해주셨듯이 세계적인 코로나 세태가 많은 사람들의 고통을 안겨주게 됐다”며 “부처님오신날을 통해 다시 한번 질병과 우환과 고통을 벗어날 수 있는 날이 오기를 기원한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