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스포츠센터 설계 완성도 ‘더 탄탄하게’
충남스포츠센터 설계 완성도 ‘더 탄탄하게’
  • 당진신문
  • 승인 2019.12.18 09:46
  • 호수 128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 17일 ‘충남스포츠센터 건립 설계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당진신문] 충남도가 도내 체육 활성화 및 내포신도시 발전을 선도할 충남스포츠센터 건립 공사의 기반을 다지는 자리를 마련했다.

도는 17일 도청 중회의실에서 ‘충남스포츠센터 건립 설계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하고, 착수보고회 이후 현황을 공유했다. 

김용찬 행정부지사와 총괄계획가, 관련 공무원, 대학교수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 이날 보고회는 주요 경과보고, 설계용역 추진상황 보고, 질의응답 및 토론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이번 용역은 에이앤유디자인그룹건축사사무소의 지난 4월 공모 선정 작품을 바탕으로 추진 중이다. 

이날 회의에서는 착수보고회 이후 중간설계에 따른 사업 추진 사항 및 설계안 전반에 대해 보고하고, 3개 건축물의 배치 및 부대시설 등 세부적인 사항을 논의했다.

총 공사비 452억 원을 투입해 예산군 삽교읍 내포신도시에 전체 대지면적 2만 614㎡, 연면적 1만 3344㎡로 조성하는 충남스포츠센터는 체육관, 수영장 및 통합운영센터 등 2개동이며 각각 지하 1층·지상 2층 규모다. 

체육관은 핸드볼·배구·테니스 등이 가능한 다목적 체육관과 체력훈련장, 장애인훈련장 등의 운동시설과 샤워·탈의실, 방송실, 프로그램실, 관람석 등이 설계에 포함됐다.

수영장은 50m 8레인 3급 공인 수영장이며, △유아 및 노약자를 위해 유동적으로 수심을 조절할 수 있는 자동수위조절판 △25m 16레인으로 전환할 수 있는 벌크헤드를 설치한다. 

수영장에는 샤워·탈의실, 의무실, 강사실, 체온유지실, 장애인샤워·탈의실, 헬스장, 에어로빅장, 방송실, 관람석 등도 조성한다. 

통합운영센터는 체육회·장애인체육회 사무실, 회의실, 세미나실 등으로 구성했으며 통합로비를 통해 수영장 건물과 연계할 계획이다. 

도는 내년 2월 설계 용역을 마무리하고, 내년 3월부터 착공을 시작해 2021년 말 충남스포츠센터를 개관할 예정이다.

이 자리에서 김 부지사는 “스포츠센터 건립은 도민의 건강과 복지를 책임지고 지역의 사회통합을 이끌어 갈 민선7기 도정의 중점 사업”이라며 “도민 모두가 누릴 수 있는 실용적인 설계는 물론, 스포츠센터가 내포신도시의 또 다른 랜드마크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창의적으로 디자인하는 것도 중요하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