뒤로가기
문현수
[농부의 시] 8월의 첫날
2021. 08. 05 by 당진신문
문현수(당진시4H연합회장 역임/농업경영인)
문현수(당진시4H연합회장 역임/농업경영인)

몹시도 긴 가뭄에
심어놓은 농작물 들이
땅속으로 빨려 드러가듯
메말라 타들어 가니

농부의 마음도
농작물과 한마음이라
속이 타는듯 한데

8월 첫날
구름으로 아침을 맞이하고
내리는 단비로
하루를 여니

농심이 되살아나
발길이
자식 돌보듯 
일구고 가꾼곳에
빠른 발걸음으로
다가 가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