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중, 제17회 춘천전국관악경연대회 금상 수상
당진중, 제17회 춘천전국관악경연대회 금상 수상
  • 당진신문
  • 승인 2019.08.26 10:12
  • 호수 127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진중 관악합주부, 아름다운 금빛 선율이 울려퍼져

[당진신문] 당진중학교(교장 양낙준) 관악합주부 학생들이 제17회 춘천전국관악경연대회에 참가하여 금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지난 8월 20일부터 22일까지 강원도 춘천시 문화예술회관에서 진행되고 있는 제17회 춘천전국관악경연대회는 전국 각지에서 모인 초등 22팀, 중등 31팀, 고등 21팀, 등 총 74개 관악연주단체가 참가하였으며 당진중 관악 합주부는 지정곡(블루스카이), 자유곡(Cavetowns Cappadocia)을 연주해 중등부 ‘금상’을 당당히 수상하였다.

당진중 관악부는 1968년에 창단됐지만 운영상의 어려움으로 인하여 잠시 중단된 후 1993년에 36인조로 재창단되어, 현재 관악부71명, 현악부42명, 총 113명 의 관현악부로 구성됐다. 전국관악경연대회에서 15회금상, 2회 대상을 수상했고, 충청남도 학생음악경연대회에서는 금상 18회를 수상한 명실공히 충남을 대표하는 관악합주단이다.

당진중 관악부 악장인 3학년 이주희 학생은 “그동안 선생님들의 지도 아래 관악부 친구들이 열심히 연습하였고 방학 중에도 9일간의 여름캠프를 통해 관악 합주 연습에 매진했었는데 그동안 노력해온 만큼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어서 기쁘고 앞으로도 아름다운 연주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양낙준 교장은 “그동안 땀 흘려 연습해온 관악부 학생들의 노력에 감사하고 학생들의 지도에 항상 최선을 다해 온 지휘자 및 지도강사에게도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앞으로도 아낌없는 지원으로 학생들이 관악 합주에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이 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당징중 관악합주부는 매년 연말에 당진시민과 함께하는 음악회를 개최하는 등 당진 지역의 음악 발전과 모든 당진 시민들의 정서 함양에 많은 기여를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