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외된 이웃을 향한 발걸음”
“소외된 이웃을 향한 발걸음”
  • 배창섭 편집국장
  • 승인 2018.04.30 10:22
  • 호수 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단법인 반딧불 나눔복지재단 오픈식 열려

사단법인 반딧불나눔복지재단(이사장 정미정)이 지난 27일 오전 10시 30분  당진 지역 최초로 당진 시민과 취약계층을 위한 찾아가는 복지사업과 경제적 소외계층을 위한 일자리 창출 및 평생교육을 통한 자격증 취득과정을 통해, 모든 시민이 행복해 질 수 있는 비젼을 선포하는 오픈행사를 가졌다.

사단법인 반딧불 나눔복지재단(이사장 정미정)은 당진 지역사회 內 사회복지시설 및 소외계층에 대한 무료 봉사활동으로, 레크레이션 및 웃음치료, 노래지도, 실버체조, 전래놀이, 토탈공예 등 다양한 재능과 기술(Skill)을 지닌 강사 풀(Pool)을 지원하고 있으며, 당진 최초로 지역 內 저소득층 독거 어르신들의 고독사(孤獨死) 예방과 고령화 연령의 안전한 노후생활을 지원하고, 돌봄을 위한 “우유지원사업”을 5년 째(연간 100명) 지원하고 있으며, 매년 “효 잔치”를 통해 저소득층  독거 어르신들의 생신잔치 및 생필품 지원, 의료봉사 등 을 통하여 당진 지역 내 소외계층을 대한 지원사업을 지속 추진하고 있다.

이날 사단법인 반딧불 나눔복지재단 오픈 식에는  지역사회 복지단체  관계자 및 지자체 기관장 그리고 지역 사회복지학과 관련 교수,  및 반딧불 나눔복지재단 사업지원을 위한 회원 및 후원자 2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정미정 이사장은 “사단법인 반딧불 나눔복지재단 사업설명 및 보고를 통해 경제발전의 고도성장에도 불구하고, 지역사회 內 아직도 어려움에 처한 시민이 사각지대가 있을 음 인식하고, 노인 및 장애인, 아동, 다문화 등 복지의 영역이 필요한 여러  대상에 대한 지자체와 민간단체의  노력이 절실함을 느끼는 시간 이었다“고 말했다.

특히 사단법인 반딧불 나눔복지재단이 지역사회  최초로 사단법인의 선봉에 서서 취약계층을 향한 찾아가는 복지사업, 소외계층에 대한 맞춤형 일자리사업, 지역청소년을 위한 인성교육, 평생교육을 통한 민간자격교육 인증사업 등 통합과 소통의 복지사업을 추진하고 있음에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다른 복지단체의 귀감이 됨을 토로했다.

한편 사단법인 반딧불 나눔복지재단은 지역 청소년 호국ㆍ통일 인성체험교육과  초ㆍ중ㆍ고를 대상으로 한 장애인 당사자에 의한 장애인 인권교육 그리고, 베이비부머 세대의 인생 이모작을 위한 재취업 및 창업을 위한  전직지원 컨설턴트 자격증 과정 등 시민과 함께하는 복지재단이 되기 위해 많은 노력을 경주하고 있다.

사단법인 반딧불 나눔복지재단은 수시로 정기회원을 모집하고 있으며, 복지재단 사업운영과 재능기부, 사랑 나눔 후원( 등 참여를 원하는 경우에는 홈페이지 www. nanoom.or.kr 와  법인 사무국 041-350-0607 으로 문의하면 사업에 대한 안내책자와 소식을 받아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