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우협회 당진시지부장 이재천 신임회장 취임
한우협회 당진시지부장 이재천 신임회장 취임
  • 김희봉 객원기자
  • 승인 2018.04.23 10:06
  • 호수 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한우협회 당진시지부장 신임회장에 이재천 씨가 취임했다.

지난 17일 당진시농업기술센터 대강당에서 개최된 이날 이·취임식은 박희상 회장이 이임하고  이재천 신임회장이 취임했다.

박희상 이임회장은 “축산농가들의 염원이기도 한 무허가축사가 양성화되지 못해 안타깝다. 임기가 끝났지만 한우농가위해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이재천 신임지부장은 “앞으로 축산여건이 결코 유리하지 않아 한우농가 생존권을 위해 단결 할 때로서 앞으로도 애정 어린 충고와 조언 당부 한다”고 인사했다.

김충완 전국한우협회부회장은 격려사에서 “한우협회는 국무총리실에 대책본부를 꾸려 무허가축사 양성화 시키도록 노력해왔다”며 “지역에서도 조례를 바꾸는데 여기 참석해주신 후보자여러분이 도와달라”고 당부했다. 

한우협회대전충남지회 최명식지회장도 “대기업들이 한우산업을 독점하려는 가운데 지난 평창동계올림픽 때 식당에서 한우고기가 비싸서 사용 못한다고 해서 한우협회가 7억원을 지원해 사용케 했다”며 단결해줄 것을 강조했다.

당진시지부는 이임하는 박희상 지부장을 비롯한 전임 임원들에게는 재직기념패를 승병선 회원과 편영범 회원에게는 우수회원상을 시상했고 도움을 준 당진축협과 가축위생방역본부등 유관기관 직원에게도 감사패를 수여했다.

특히 이용호 도의원과 이재광 시의원에게도 감사패가 전달됐는데 정작 수상자들은 대부분 불참한 반면 이날 행사장에는 당진축협 간부직원들이 많이 참석해 눈에 띄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