땅과 흙
땅과 흙
  • 당진신문
  • 승인 2017.04.27 13:50
  • 호수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부의 시 - 문현수

땅은 내것이 될 수 있지만
흙은 내것이 될수 없다

흙은 보는자의 것이요
또한 만지는 자의 것이다

꽃은 내것이 될수 있지만
향기는 내것이 될수 없다

꽃은 향기를 맛는자의 것이요
그 꽃을 보는자의 것이다

내것이 아닌것을
내것이라 우기지 말자

내가 느낀것을
남에게 강요하지 말자

그냥 보는대로 느끼고
그렇게 느낀대로 살아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