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탄 끄고, 재생에너지 켜자”
“석탄 끄고, 재생에너지 켜자”
  • 최효진 기자
  • 승인 2021.08.20 11:55
  • 호수 137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진환경운동연합, 에너지의 날 맞아 석탄화력 폐쇄 캠페인

[당진신문=최효진 기자] 당진환경운동연합이 기후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석탄화력 발전소 폐쇄를 요구하는 캠페인에 나섰다.

당진환경운동연합(공동의장 손창원 송영주 황성렬)은 20일 오전 한국동서발전 당진발전본부 앞, 당진구터미널 로터리에서 순차적으로 ‘석탄 끄고, 재생 에너지 켜자! 석탄화력발전소 조기 폐쇄 촉구 캠페인’을 벌였다. 이번 캠페인은 매년 8월 22일인 에너지의 날을 기념해서 열렸다.

당진환경운동연합 측은 “8월 22일 에너지의 날 앞두고 전 세계적으로 ‘기후 위기’를 넘어서 ‘기후 재앙’으로 가고 있는 전 지구적 환경문제를 해결하고자 기후위기의 주범인 온실가스를 대량으로 배출하고 있는 화력발전소의 조기폐쇄를 이야기하기 위해 캠페인을 진행했다”고 말했다. 

손창원 공동의장은 “오늘 캠페인은 당진뿐만 아니라 ‘기후위기 충남행동’ 차원에서 화력발전소가 있는 보령, 태안, 서천에서도 이루어졌다”면서 “기후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석탄화력발전소를 폐쇄하고 재생에너지로 전환하는 것이 절실하다. 시민들의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