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소방서, 평택해양경찰서와 공조체제 확립에 나서
당진소방서, 평택해양경찰서와 공조체제 확립에 나서
  • 당진신문
  • 승인 2021.07.08 09:27
  • 호수 136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박화재 대응 종합훈련 유공자’ 표창

[당진신문] 당진소방서(서장 유현근)는 지난 5월 27일에 실시한 선박화재 대응 종합훈련에서우수한 역량을 펼친 유공 소방공무원 및 해양경찰공무원 10명에게 표창장을 수여했다고 전했다. 

선박화재 대응 합동훈련은 관내 항포구에서 화재 발생시 신속한 인명구조 및 초동대처를 통한 인명·재산피해 최소화를 목표로 평택해양경찰서, 당진시 보건소, 당진경찰서, 장고항 어촌계 등 4개의 유관기관 및 단체가 참여한 가운데 실시됐으며, 이날 종합훈련에 기여한 당진소방서 소속 소방공무원 5명과 평택해양경찰서 소속 해양경찰공무원 5명에 대한 수여식이 지난 7일 당진소방서에서 개최됐다.

수여식은 코로나19 확산세로 인하여 최소 인원만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으며, 유현근 당진소방서장은 평택해양경찰서 소속 임효진 경위 등 5명에게, 이상인 평택해양경찰서장은 당진소방서 소속 박소영 소방교 등 5명에게 표창장을 수여했다.

한편, 당진소방서와 평택해양경찰서는 매년 선박화재 발생시 피해최소화를 위해 유관기관이 협력한 선박화재 대응 합동훈련을 지속해서 추진할 예정이다.

유현근 당진소방서장은 “유관기관과의 유기적인 공조체제를 확립하여 지속적인 합동훈련과 교육 등을 통하여 인명과 재산 피해 방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