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영농현장 문제해결 위한 교재 활용 농가지도
당진시, 영농현장 문제해결 위한 교재 활용 농가지도
  • 당진신문
  • 승인 2021.06.22 09:08
  • 호수 136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작물 관리요령, 재해예방 등 찾아가는 농업인 현장교육

[당진신문] 당진시농업기술센터(소장 윤재윤)는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이해 이번 달 21일부터 7월 9일까지 관내 농업 현장에서 일어나는 각종 문제해결을 위해 ‘2021 찾아가는 농업인 현장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찾아가는 농업인 현장교육은 코로나19에 대응해 농업인의 안정적인 영농활동을 지원하고자 마을 집합교육 대신 영농교재 활용 농가현장 컨설팅 지도를 추진하게 된다.

센터에 따르면 교육 주요내용은 농작물 생육 중·후기 관리로서 당진의 주산작물인 고품질 쌀 생산기술 관리요령, 종자소독 및 키다리병 예방, 봄철 주요 채소류(고추, 마늘, 양파, 시설채소) 관리 외에도 농기계임대 및 영세·고령농 농작업안전, 유용미생물 활용 등을 추진한다고 전했다. 

또 농업현장의 신속한 문제해결을 위해 농작물 재해예방(과수 화상병 예방 과원관리)을 위한 방제관리 등 영농철 농업인들에게 꼭 필요한 내용을 교재로 제작·활용해 농업현장 컨설팅 지도를 진행한다.

농촌진흥과 구본석 인력육성팀장은 “코로나19로 영농교육이 어려운 요즘 생육 중·후기 농작물 재배기술 외 농업현장 문제해결을 위한 농작물 재해예방, 방제기술 등 당면한 내용을 교재를 제작·활용해 농업인들의 불편 해소와 안정적인 영농활동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변화하는 농업환경에 대응해 우리지역 농업인들이 경쟁력을 갖추고 농가소득이 증대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