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권 시도의회, 지방분권 촉진 힘 모은다
충청권 시도의회, 지방분권 촉진 힘 모은다
  • 당진신문
  • 승인 2021.03.18 14:40
  • 호수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 자치분권 성공 정착 공동결의문 채택
지방자치법 전부개정 후속조치 공동 대응

[당진신문] 충청권 시도의회가 32년 만에 옷을 갈아입은 새 지방자치의 조기 안착을 위해 힘을 모은다.

김명선 충남도의회 의장과 권중순 대전시의회 의장·이태환 세종시의회 의장·박문희 충북도의회 의장은 18일 세종시의회 대회의실에서 새로운 자치분권 시대의 성공 정착을 위한 공동결의문을 채택했다.

4개 시도의회는 결의문 채택에 따라 지방자치법 전부개정 후속조치 이행에 필요한 정보를 공유하고 공동 대응키로 했다.

오는 7월 전면 시행되는 자치경찰제 안착에 적극 협력하고, 지방의회 위상 제고와 독립성 강화를 위한 지방의회법 제정도 촉구할 예정이다.

의장들은 결의문을 통해 “32년 만에 지방자치법이 개정되면서 지방의회 역량 강화와 책임성 확보, 자치단체 행정 효율성 제고 등 자치분권에 큰 변화가 이뤄질 것”이라며 “진정한 지방자치와 자치분권이 촉진될 수 있도록 충청권 시도의회가 힘을 모으겠다”고 밝혔다.

한편 전국 시도의회 의장들은 이날 오후 대전 롯데시티호텔에서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2차 임시회를 갖고 지방자치법 시행령 개정과 지방의회 인사권 독립 관련 전담인력 정원 확보 건의안 등 17개 안건을 심의·의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