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우회, 회원 모두에게 희망의 씨앗을 뿌리다
당우회, 회원 모두에게 희망의 씨앗을 뿌리다
  • 당진신문
  • 승인 2020.08.14 09:19
  • 호수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진신문] 당진시 교육행정 친목회인 당우회는 코로나19로 인해 위축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당우회 회원 모두에게 온누리 상품권 1백5십2만원을 지급하기로 하였다.

당우회는 당진시 내에서 근무하는 교육행정직들의 친목 모임으로, 매달 회비를  거두어 직장을 벗어나, 동료들과 친목을 쌓기 위한 친목회이다.

하지만, 코로나19바이러스 확산으로 친목을 위한 자리를 만들지 못하였기에, 친목 회비를 통해  회원 전체 76명에게 개인당 2만원씩 총 1백5십2만원을 지급하기로 하였다.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경제의 활성화를 위함과 동시에, 코로나19바이러스 확산을 막기 위해 애쓰고 있는 교육행정 공무원들을 위한 따뜻한 응원을 위함이다.

당우회 총무 유성종은 “코로나19 사태 극복과 경제 살리기가 절실한 상황에서 힘든 나날을 보내고 있지만 크지 않은 선물이지만 작은 위로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