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치매안심업소 ‘정감가게’ 현판 전달
당진시, 치매안심업소 ‘정감가게’ 현판 전달
  • 당진신문
  • 승인 2020.07.16 09:26
  • 호수 1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대면 지역주민이 함께 만들어가는 정감 가는 치매안심거리

[당진신문] 당진시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16일 고대면 치매안심마을에 위치한 38개 업소를 치매안심업소 ‘정감가게’로 지정하고 현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치매안심업소 ‘정감가게’는 지역사회 치매환자 책임인식 제고와 배회 어르신 보호 및 실종예방사업 참여를 목표로 안전한 지역사회 구축과 인식개선을 위해 도움을 주는 역할을 수행하는 업소이다.

해당 업소는 마을 주민들의 이동빈도가 높은 거리에 위치해있으며, 치매안심업소와 치매파트너 관련 리플릿을 업소 내 비치해 방문 시 누구나 손쉽게 정보를 접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치매안심업소의 사업주와 직원들은 치매환자와 가족을 배려하고 치매인식개선에 앞장서기 위해 치매파트너 교육을 이수했으며, 센터에서 제작한 치매환자 대응 가이드북을 통해 치매환자를 이해하고 보다 적극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했다.

치매안심센터 관계자는 “치매안심업소의 참여로 치매환자와 가족, 지역사회 주민이 화합해 함께 살아가는 정감 가는 치매안심마을이 되기를 희망한다”며, “앞으로 치매친화적인 지역사회를 만들어나가기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