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당중 육상샛별 박민재, 전국 육상대회 2회 연속 2관왕
원당중 육상샛별 박민재, 전국 육상대회 2회 연속 2관왕
  • 당진신문
  • 승인 2020.07.14 09:53
  • 호수 1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반, 포환던지기 1위

[당진신문] 원당중학교(교장 류병남) 3학년 박민재 학생이 제49회 전국 종별 육상 경기 선수권 대회에서 포환과 원반던지기 부문 2관왕을 달성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연기되어 경상북도 예천에서 7월 8일부터 7월 13일까지 6일 동안 진행된 ‘제49회 춘계 전국 중∙고 육상 경기 대회’에서도 포환과 원반던지기 부문에서 1위를 차지해 2개 대회 연속 2관왕을 달성했다.

박민재 학생은 김규식 원당중학교 육상부 감독의 지도하에 7월 10일에 출전한 포환던지기에서는 18m 57cm로 지난주에 있던 춘계 전국 중·고 육상경기대회의 기록을 넘어섰다, 또한 7월 12일에 출전한 원반던지기에서는 57m 68cm로 2위와 7m 이상의 기록 격차를 두며 1위를 차지했다.

3학년 박민재 학생은 “이번 대회에서 좋은 결과를 얻어서 기분이 너무 좋았고, 다음 대회에서는 체력관리와 준비를 더욱 철저히 해서 신기록 달성을 꼭 하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