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덕제철고 ‘특허 신청만 100번째’ 팀...충남학생창의력 챔피언대회 금상
합덕제철고 ‘특허 신청만 100번째’ 팀...충남학생창의력 챔피언대회 금상
  • 당진신문
  • 승인 2020.07.13 09:32
  • 호수 1316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진신문] 합덕제철고등학교(교장 우연재) 2학년 학생 4명이 ‘특허 신청만 100번째’라는 팀을 구성, 충남학생창의력 챔피언대회에 참가해 금상을 수상했다. 

학생창의력 챔피언대회는 한국발명진흥회가 주관하고 특허청이 주최하는 대회다. 학생들이 팀을 이루어 주어진 과제를 해결하며 의사소통능력, 협동능력, 창의력 등 창의적 핵심역량을 함양한 우수 창의인재 육성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특허 신청만 100번째’라는 팀은 1학년때 같은반이였던 친구들이 팀을 구성하고 물건 속 세상을 탐험한다는 내용으로 시나리오를 작성했다. 작성한 시나리오에 맞추어 창의적으로 표현하는 연습을 하고 8분의 표현과제 해결 동영상을 촬영해 제출했다.

팀장 김홍열 학생은 “아주 좋은 대회를 알게 되어서 매우 기뻤고 대회를 준비하면서 친구들, 선생님과 좋은 추억을 쌓고 우리들의 재능을 마음껏 펼칠 수 있어서 매우 뜻 깊었다”며 소감을 밝혔다. 

합덕제철고등학교 우연재 교장은 “학생들이 창의력 챔피언대회를 통해 자율적이고 능동적으로 아이디어를 구상하고 문제를 해결하는 과정을 통해 글로벌 리더로 성장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해마다 창의력 챔피언대회에서 입상하는 학생들을 보며 학교에서도 창의적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더 많은 학생들에게 지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