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립대 5기 또래상담자 출범…‘청년 좌절 금지’ 앞장
충남도립대 5기 또래상담자 출범…‘청년 좌절 금지’ 앞장
  • 당진신문
  • 승인 2020.05.13 17:22
  • 호수 1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명 재학생 상담자 활동, 자살예방부터 학업문제까지 공감

[당진신문] 충남도립대학교(총장 허재영)는 대학 본관에서 김경주 학생상담센터장과 재학생 16명이 참여한 가운데 제5기 또래상담자 출범식을 가졌다고 13일 밝혔다.

또래상담자는 대학 학생상담센터가 지난 2015년부터 추진해 왔으며, 취업과 학업 등 20대가 겪는 스트레스와 좌절감을 친구가 직접 상담하여 스스로 문제를 해결하도록 돕는 프로그램이다.

올해 또래상담자는 면접을 통해 선발됐으며 ‘휴먼링크스(Human Links)’를 이름으로 활동한다. 

대학 학생상담센터는 또래상담자에게 청소년 자살예방부터 대인관계 기법, 학교 내 공감, 정서적 조력 등에 대한 전문적인 교육을 실시한다.

교육을 이수한 학생들은 5월부터 12월까지 ▲학업 문제 ▲군입대 문제 ▲교우관계 ▲취업 및 진로 문제 분야에서 상담 활동을 펼친다.

허재영 총장은 “2020 청소년 통계를 보면 청소년 사망원인 1위는 8년 연속 자살로 나타났다”며 “심리적 변화가 큰 청소년기에 중요한 것은 주변의 관심과 보살핌이다. 책임감을 갖고 또래상담자 활동에 임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또래상담자 활동을 원하는 학생들을 위해 대학 학생상담센터는 6월 5일까지 추가로 상담자를 모집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