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의회 청렴도 전국 정상에 ‘우뚝’
충남도의회 청렴도 전국 정상에 ‘우뚝’
  • 당진신문
  • 승인 2019.12.24 00:04
  • 호수 128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국민권익위 청렴도 평가 전국 1위

[당진신문] 충남도의회(의장 유병국)가 올해 국민권익위원회 청렴도 평가에서 1위를 차지하며전국에서 가장 깨끗한 지방의회로 자리매김했다.

권익위는 지난 10·11월 두 달간 전국 광역·기초 지방자치단체와 의회 등 전국 388개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한 청렴도 평가 결과를 23일 발표했다.

충남도의회는 이번 평가에서 종합청렴도 10점 만점에 7.14점으로 최상위인 1등급을 획득하며 전국1위를 차지했다.

이는 직전 평가(2017년 2등급 6.63점)보다 0.51점 상승한 것으로 전국 평균 전체의회(6.23점)와 광역의회(6.38점)보다 월등히 높은 수치다.

구체적으로 경제·사회단체와 전문가들이 매긴 충남도의회 청렴도는 직전 평가 대비 0.85점 상승한 7.72점을 기록했으며 인사 분야에서도 높은 점수를 획득했다.

특히 단 한 건의 부패 사건이 없었던 점은 물론 도의회 사무처의 부패 방지 노력 부문도 가점을 받았다.

실제로 도의회는 의원의 직무상 이해충돌을 방지하고 민간 부문 청탁과 산하기관 가족채용 영향력 행사를 강력히 규제하는 내용이 담긴 ‘충청남도의회 의원 행동강령 운영 조례 전부개정조례안’을 지난 10월 제315회 임시회에서 제정하는 등 자구 노력에 힘 써 왔으며 각종 위원회 도의원 추천시 소관 상임위원을 배제해 왔다.

유병국 의장은 “이번 1등급 평가는 기관을 넘어 지역사회의 청렴문화 확산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한 결과를 공직자와 도민 모두에게 인정받은 것”이라며 “앞으로도 220만 도민의 대의기관으로서 정직하고 청렴한 대표 의회로 거듭나기 위해 솔선수범 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