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내 촬영 영화 ‘백두산’ 특별 상영회
충남도내 촬영 영화 ‘백두산’ 특별 상영회
  • 당진신문
  • 승인 2019.12.19 19:00
  • 호수 128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영상위원회, 19일 서천서 도민·지역 관계자 초청 상영

[당진신문] 충남영상위원회(위원장 정병각)는 19일 서천군 기벌포영화관에서 도민 9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영화 ‘백두산’ 특별 상영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충남영상위원회가 주관한 이번 특별 상영회는 영화 촬영에 도움을 준 도내 시군 촬영지 주민들의 협조에 감사하는 의미를 전하는 자리로 마련했다. 

영화 ‘백두산’은 충남영상위원회가 촬영을 지원한 영화로, 서천·천안 등 도내 시·군 일원에서 일부 촬영을 진행했다. 

특히 서천군 소재 (구)서천화력발전소 폐건물은 극 중 북한군 기지로 등장하는 등 주요 장소로 활용됐다. 

영화 ‘백두산’은 대한민국 관측 역사상 최대 규모의 백두산 폭발이 발생해 순식간에 아비규환이 된 한반도의 모습을 그린 작품이다.

영화 ‘신과함께’ 시리즈의 화려한 특수효과를 담당한 덱스터스튜디오가 제작을 맡아 백두산 폭발 구현 장면 등 영상기술에 대한 관심이 개봉 전부터 화제를 모았다. 

충남영상위원회 관계자는 “내년부터는 제작지원사업 다각화를 통해 도내 영상 제작 활성화를 이끌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