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각 분야 전문가와 저출산 극복 힘 모은다
충남도, 각 분야 전문가와 저출산 극복 힘 모은다
  • 당진신문
  • 승인 2019.12.12 09:30
  • 호수 128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도 저출산대책위원회 공식 출범…위촉식·정기회의 개최

[당진신문] 충남도가 충청남도 저출산대책위원회를 공식 출범하고, 첫 정기회의를 개최했다. 

도는 11일 도청 상황실에서 ‘충청남도 저출산대책위원회 위촉식 및 정기회의’를 열고, 민선7기 저출산 극복 정책 추진 현황을 공유했다. 

이날 위촉한 도 저출산대책위원회 위원은 위원장 김용찬 행정부지사와 도·도교육청 당연직 실·국장 8명, 출산·보육·여성·교육·종교·일자리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 17명 등 총 25명이다. 

이날 첫 회의에서는 민선7기 저출산 극복 주요 정책의 성과 및 개선·보완 사항, 신규 시책 등에 대해 폭넓게 논의했다. 

이번 도 저출산대책위원회는 지난 4월 저출산대책위원회 신설을 골자로 개정한 ‘충청남도 저출산·고령사회 대응지원 조례 제15조’에 따라 설치했다. 

도 저출산대책위원회는 저출산 극복 관련 정책 전반에 대해 심의·평가하며, 소그룹·분야별 중심 정책 협의를 담당하는 자문기구로 정기회·임시회 등을 수시 개최할 방침이다. 

또 저출산 관련 자문 인력을 많이 확보할 수 있도록 위원 발굴을 지속하고, 위원 제안사업이나 연구 등에 대해서도 우선 참여를 추진할 계획이다. 

위원장을 맡은 김 부지사는 “민선7기 도정의 최우선 과제로 저출산 극복을 역점 추진 중이지만, 다양한 원인이 얽힌 저출산 현상을 극복하는 것은 쉽지 않은 게 사실”이라며 “오늘 출범한 저출산극복위원회를 통해 다양한 분야에서 도민의 목소리를 많이 듣고, 정책 수립 과정에 반영해 도민이 체감할 수 있는 대책을 발굴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