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문화예술학교에 가서 놀자! 보자! 듣자!
당진문화예술학교에 가서 놀자! 보자! 듣자!
  • 당진신문
  • 승인 2019.11.15 10:06
  • 호수 128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진문화재단, 유아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 '숲 속 이야기'

[당진신문] 당진문화재단은 지난 5월 「2019 유아 문화예술교육 지원사업」 공모에 선정, 유아대상 문화예술교육 <숲 속 이야기> 프로그램을 당진문화예술학교와 관내 교육시설에서 11월까지 진행한다.

당진문화재단과 충남문화재단이 주관하는 <숲 속 이야기>는 총 15개 영유아 교육기관이 신청해 약 330명의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진행되고 있다. 프로그램은 총 4차시의 교육으로 구성되며 1차시·4차시는 당진문화예술학교에서 진행되고, 2차시·3차시는 영유아 교육시설로 직접 찾아간다.

숲 속 이야기 4차시, 신성대부속유치원
숲 속 이야기 4차시, 신성대부속유치원

<숲 속 이야기>는 문화예술전문가 김지현 교수(한세대), 유아교육전문가 권주영(안나음악교육원), 당진문화예술학교 예술교육팀이 연구 개발진으로 참여했으며 강사진은 모두 관내 경력있는 전문 교육강사로 구성되어 있다. 연구개발진은 당진문화예술학교 옆의 남산공원과 공연장 블랙박스홀과 같은 시설을 활용하여 아이들이 한정된 장소에서 벗어나 확장된 시각으로 문화예술을 경험 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구성했다.

당진문화재단 관계자는 “관내 아이들이 이 순간의 예술적 체험을 기억하고 그 체험이 밑거름이 되어 감수성이 있는 성인으로 성장하기를 기대한다”며 “또한 이번 2019 유아 문화예술교육 지원사업을 시작으로 당진시에서 영유아 대상의 다채로운 문화예술교육이 진행되길 바란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