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신문 농부의 시] 저녁
[당진신문 농부의 시] 저녁
  • 당진신문
  • 승인 2019.07.17 17:47
  • 호수 126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현수
문현수(당진시4H연합회장 역임/농업경영인)
문현수(당진시4H연합회장 역임/농업경영인)

[당진신문=문현수]

장마철 아침부터 하늘은
잔뜩 찌푸려 있고
어제의 장마비로 인하여
더위와 습도가 많이 높다

삽 한자루 들러매고
누군가 다가온다

"안녕허슈 논에 다녀오슈"
"응 약 줘야 되걷던디"
"그리규 근디 또 비온다는디
비나 그치먼 줘야쥬"

하루가 지나가면서
밭에는 침입자들이 서성인다
틈만 보이면 찾아온다

밥상앞에 앉아 마누라와
중요하지 않은 대화들이 오가고
내일을 설계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