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환영철강 등 4개 기업과 투자협약 체결
당진시, 환영철강 등 4개 기업과 투자협약 체결
  • 당진신문
  • 승인 2019.07.01 14:00
  • 호수 126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도청서 3960억 투자유치 협약 맺어

[당진신문] 당진시가 민선7기 2년차 첫 날인 7월 1일 3,960억 원 규모의 투자유치에 성공했다.

충남도에서 이루어진 당진 투자협약 업체 기념촬영 모습(사진 왼쪽부터 김명선충남도의원, 환영철강 정철기 대표, 김홍장 시장, 양승조 충남도지사, 하이드로폼테크 서미옥 대표, 시피캠(주) 김승호 대표, DHMV 이광재 사장, 사진제공 당진시)
충남도에서 이루어진 당진 투자협약 업체 기념촬영 모습(사진 왼쪽부터 김명선충남도의원, 환영철강 정철기 대표, 김홍장 시장, 양승조 충남도지사, 하이드로폼테크 서미옥 대표, 시피캠(주) 김승호 대표, DHMV 이광재 사장, 사진제공 당진시)

당진시에 따르면 1일 오후 2시 충남도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기업합동 투자협약식에서 시는 환영철강공업(주)와 ㈜DHMC, ㈜하이드로폼테크, ㈜씨피켐과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지난달 7일 석문면 삼화리에  위치한 현 당진공장을 이전키로 시와 협약을 맺은 환영철강공업(주)는 1일 협약에 따라 3,500억 원을 투자해 석문국가산업단지에 24만5000㎡ 규모로 새 공장을 건설을 추진한다.

환영철강은 2021년부터 본격적인 이전을 준비해 2023년에 신규 공장을 가동할 계획으로, 이전이 완료되면 석문산단의 분양률은 5%가량 상승한다.

환영철강을 제외한 ㈜DHMC, ㈜하이드로폼테크, ㈜씨피켐은 송산2일반산업단지에 공장을 건설한다.

세 기업의 투자 규모는 ㈜DHMC 270억, ㈜하이드로폼테크 140억, ㈜씨피켐 50억 원으로, 주생산품은 각각 자동차·건물 철강 제품과 화장품, 청화아연이다.

특히 ㈜하이드로폼테크는 중년 여성인력 80명을 고용할 예정이며, 화장품 분첩 등을 생산하는 기업 특성상 철강과 화학 중심의 당진산업구조의 다변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당진시 관계자는 “민선7기 2년 차 첫날에 투자유치에 성공해 지속성장이 가능한 당진 경제의 토대를 다질 수 있게 됐다”며 “기업이전과 신설에 필요한 행정적 지원에 최선을 다하고, 앞으로도 적극적으로 기업 투자유치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석문국가산업단지와 송산2일반산업단지는 지난해 정부로부터 국가혁신클러스터로 지정돼 관련 기업이 두 곳으로 이전하거나 공장을 신·증설할 경우  보조금 등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