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道 지방세정 종합평가 우수기관 선정
당진시, 道 지방세정 종합평가 우수기관 선정
  • 당진신문
  • 승인 2019.06.10 07:33
  • 호수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과세·감면 사후관리, 도 세입 신장률 등에서 상위권...시상금 일부는 장학금 기탁

[당진신문] 당진시의 지방세정 관리가 상위 평가를 받고 시상금을 획득했다. 당진시는 시상금 일부를 장학금으로 기탁하기로 결정했다.

당진시는 충남도가 실시한 2018 회계연도 지방세정 종합평가에서 우수기관에 선정돼 5000만 원의 시상금을 확보했다고 10일 밝혔다.

지방세정 종합평가는 시·군별 지방세정 전반에 대한 종합평가로 우수 시·군에 대해 인센티브 제공과 지방세정 발전을 위해  매년 실시되고 있다.

당진시에 따르면 이번 평가는 각 시·군간 지방세와 체납액 징수 상황, 세무조사 실적, 세외수입 징수상황, 부실과세 방지 추진, 납세편의 시책추진 노력 등 6개 부문, 14개 항목에 대한 성과를 바탕으로 이뤄졌다.

우수기관에 선정된 당진시는 충남도내 타 시·군에 비해 비과세·감면 사후관리 실적 1위, 도 세입 신장률 2위 등을 기록하며 좋은 점수를 얻었다.

특히 당진시는 성실납세 법인에 대한 탁상달력 제작배부와 납세지원 콜센터 운영 등의 특수시책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이밖에도 당진시의 △체계적인 세수분석 △세원관리 △소액체납자 책임 징수제 운영 △고액·고질 체납자 공동관리 T/F팀 운영 △마을세무사 제도 운영 등의 세정 역시 수기관 선정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

당진시는 시상금 중 1000만 원을 지역인재 육성을 위한 장학금으로 기탁하고 나머지 시상금은 우수상 수상에 기여한 공무원의 사기진작과 세정발전을 위해 사용할 계획이다.

당진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다양한 우수 시책을 발굴해 지방세정 선진화에 적극 노력할 것”이라며 “납세의 의무를 성실히 이행해 주신 시민 여러분께도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