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2018년말 기준 토지면적 705.3㎢
당진시 2018년말 기준 토지면적 705.3㎢
  • 당진신문
  • 승인 2019.01.04 10:16
  • 호수 1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석문면 103㎢로 가장 넓은 면적 차지
당진시 원당동에서 바라본 당진시내 항공사진
당진시 원당동에서 바라본 당진시내 항공사진

[당진신문] 당진시는 2018년 12월말 기준 시 전체 토지 면적이 7억539만5,320㎡(705.3㎢)로 나타났다고 4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당진의 토지면적은 2013년 695㎢이었으나 2014년 704㎢로 증가하면서 공주시와 서산시에 이어 충남도내에서 3번째로 면적 700㎢를 넘어선바 있다.

2018년 말 기준 면적 705.3㎢는 처음으로 700㎢를 넘어선 2014년 보다 약 114만1336㎡가량 증가한 수치다.

읍면별로는 전체면적 103㎢인 석문면이 가장 넓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동(洞)지역에서는 시곡동이 699만2918㎡로 가장 면적이 넓었다.

지목별로는 임야가 229㎢로 가장 넓은 면적을 차지했으며 이어 논(답) 211㎢, 밭(전) 70㎢, 공장용지 23.3㎢ 순으로 높은 비율을 차지했다.

반면 필지수가 가장 많은 지목은 논(답)으로 8만9,807필지이며, 6만7967필지의 밭(전)도 가장 면적이 넓은 임야의 필지 수(6만2691필지)보다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이 밖의 다른 지목의 면적은 △도로 3470만2176㎡(34.7㎢) △구거 2882만9600㎡ △하천 940만696㎡ △공원 293만1906㎡ △제방 255만3,866㎡ △학교용지 169만9146㎡ △주유소용지 18만8774㎡ 등으로 집계됐다.

시 관계자는 “공유수면 매립 등으로 토지 면적이 지속적으로 증가 추세에 있다”며 “앞으로 토지 신규 등록 등 토지 관리에 철저를 기해 시민의 재산권 보호에 더욱 앞장 설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