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신문 농부의 시] 반상회
[당진신문 농부의 시] 반상회
  • 당진신문
  • 승인 2018.11.30 08:10
  • 호수 12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현수
문현수(당진시4H연합회장 역임/농업경영인)
문현수(당진시4H연합회장 역임/농업경영인)

[당진신문=문현수]

한달에 한번 찾아오는 반상회

삼삼오오 짝을 이뤄
마을 회관으로 모여든다

젊은이라고 해야 오십대 후반
육십대 이니 그도 몇명뿐
칠 팔십이 주축이다

"안녕들 허슈"
"어 어여와"

빙 둘러앉아 담소가 오가고
이장 인사가 지나가고

팔십넘은 우리 반장님

"어둔디 오시느라 고생들 혔슈"
"오늘은 우리 우리반 불난집 워치기
허야는디 반민들 야기 혀보슈 "
"반 돈이 있응께 그걸루 우선 허쥬"
" 다들 워떠슈 찬성들 허시능 거쥬"

반민들은 그리 흔쾌이 찬성하고
막걸리에 다가온 겨울 이야기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