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신문 농부의 시] 내가 서 있는 터
[당진신문 농부의 시] 내가 서 있는 터
  • 당진신문
  • 승인 2018.10.18 12:20
  • 호수 1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현수
문현수(당진시4H연합회장 역임/농업경영인)
문현수(당진시4H연합회장 역임/농업경영인)

[당진신문=문현수]

높은 하늘에는 흰 구름이
맑은날에 대지의 바람이
고요속에 동물들의 노래가

항상 지켜보며 바라보며
내 마음의 글들이 스며드는곳

그곳이 내가 있는 곳이다

들짐승이 마주보며
살며시 고개숙여 인사하는곳

계절를 맞이 할때마다
늘 함께 하는 터

오늘도 추억과 그리움과
그리고 미래를 논하는 곳

내가 있어 미소짓는곳
그곳에 내가 있으니
즐거이 가을을 품으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