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신문 농부의 시] 지금은 사랑을
[당진신문 농부의 시] 지금은 사랑을
  • 당진신문
  • 승인 2018.10.04 09:23
  • 호수 1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현수
문현수(당진시4H연합회장 역임/농업경영인)
문현수(당진시4H연합회장 역임/농업경영인)

[당진신문=문현수]


우리는 항상 잊고 살아간다
바쁘다는 핑계로 또 다른 핑계로

잠시 시간을 멈추고 생각해 보자

타들어가는 장작이 목 놓아 울듯
가슴을 부여안고 ,,,,,

서로가 서로를 밀어내지 말고
부등켜 안아보자.

그러곤 목 놓아 소리질러 보자

이 가을 하늘을 바라보자
그러곤 주위를 보자.

사랑할수 있을때 사랑하자
가까이에 있는 이들을 보듬자

마음을 열고 그들에게 다가 가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