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나가던 시민 소화기로 화재 진화
지나가던 시민 소화기로 화재 진화
  • 당진신문
  • 승인 2018.07.06 22:01
  • 호수 1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진소방서(서장 박찬형)가 지난 2일 19시 46분경 당진시 송악읍 복운리 소재 00부동산 간판에서 화재가 발생하였으나, 시민이 소화기로 자체 진화했다고 밝혔다.
 
소방서에 따르면 전기적 요인(누전)으로 간판에서 화재가 발생하여, 지나가던 행인 이 모씨(남,50대)가 발견하여 119신고 및 부동산 대표자에게 연락하여 소화기를 받아 직접 자체진화했다고 밝혔다.

이번 화재는 지나가던 시민의 신속한 대처가 없었다면 큰 재산 피해와 인명피해가 발생할 수 있었던 상황이었다.

소방서 관계자는 “소화기의 중요성이 빛나는 상황이었으며, 많은 시민이 소방시설 사용법을 숙지해 신속한 초기대응으로 인명과 재산피해를 미연에 방지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