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 안전 전문가 탄생!
시민 안전 전문가 탄생!
  • 당진신문
  • 승인 2018.06.11 10:19
  • 호수 1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안전문화대학 운영 마무리

당진시는 지난 7일 수료식을 끝으로 지난 3월에 시작한 시민안전문화대학 운영을 모두 마무리 했다고 밝혔다.

3월 8일부터 이달 7일까지 총14주 과정으로 주1회씩 시민 30여 명을 대상으로 진행된 시민안전문화대학은 시민들에게 다양한 안전문화 정보와 지식을 제공함으로써 안전의식을 높이고 각종 재난재해 발생 시 시민들의 대처능력을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교육은 재난관리에 관한 일반상식에서부터 소방, 경찰, 보건, 사회복지 등 안전과 관련된 다양한 영역을 대상으로 폭넓게 다뤘다.

특히 항공여행과 기내 안전, 생활안전, 응급처치 및 심폐소생술 등 일상생활에서 안전생활 수칙을 실천하는데 도움이 되는 교육은 물론 재난드론과 첨단 자동차 안전 등 평소 일반 시민들이 접하기 어려운 전문 분야에 대한 교육도 진행됐다.

또한 교육에 참여한 시민들은 시에서 운영하는 안전보안관으로 활동하며 각종 안전현장 점검에 동참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우리사회의 다양한 재난으로부터 안전한 삶에 대한 시민들의 요구가 증가하고 있다”며 “시민안전문화대학을 이수한 시민들을 중심으로 재난안전에 대한 시민들의 의식변화와 사회적 공감대가 형성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