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이 내게로 올때
꽃이 내게로 올때
  • 당진신문
  • 승인 2018.04.16 09:51
  • 호수 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현수

활짝 웃음을 머금고
소리없이 내 주위에 와있다
언제 어찌온지 모르지만

나의 마음에 그림 그리듯이 왔네

웃음을 웃어보이는 너는
어느 곳에서 소리없이 찾아와
내 마음을 머금고 있구나

활짝 웃고있는 너에게 다가가
내마음 너에게 전하여

꽃송이 하나에 마음두고
꽃송이 둘에 나를 놓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