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신한 인물영입으로 승부
참신한 인물영입으로 승부
  • 당진신문
  • 승인 2018.02.10 16:04
  • 호수 119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13 지방선거 전망, 사령관에게 듣는다]
바른미래당 - 송노섭 지역위원장

바른미래당은 분당과 합당을 거듭하며 격랑의 세월이 보내고 이제 새 출발을 시작하는 시점이다.

새 출발을 하는 바른미래당으로서는 다가오는 6.13 지방선거는 굉장히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당의 미래를 예측해보는 시험대가 될 수도 있고 당세력의 확장성을 점검받는 선거다.

또한 앞으로 지방선거 이후 또 다시 닥쳐올 정계개편의 싸움에서 주도권을 쥘 수 있느냐 없느냐가 결정될 수도 있는 선거다.

준비기간이 짧아 그리 녹록치 않다는 것이 문제이지만 바른미래당 당진지역위원회는 신당 이미지에 맞는 신인 영입에 힘쓸 것이다. 그리고 부패에 연루된 낡은 인물은 철저히 배제하고 구태에서 벗어나 새로운 공천문화를 선보일 것이다.

가능하면 모든 선거구에 1인 공천을 원칙으로 공천하여 일정부분 좋은 성과를 내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다. 바른미래당은 국민의 열망으로 선택해준 다당제에 기반을 두고 있다.

그런데 최근 바른정당과 합당과정을 거치면서 조금은 보수적 색채가 짙어지고 많은 갈등을 겪는 모습을 보면서 개인적으로 고민을 많이 했다.

민의를 대변하고 국민을 위하고 국민의 힘에 기반을 두고 정치를 한다면서 이것이 과연 민의를 따르고 있는 것인지 고민하지 않을 수 없었다.

그런데 보수를 자처하는 자유한국당의 망가져가는 모습을 보면서 진정으로 보수층을 대변할 자격을 상실했다는 생각을 하고 그들을 대변할 정당이 필요하다고 생각했다. 그래서 중도 진보에서 스팩트럼을 넓혀 건전한 사고를 가지고 있는 합리적인 보수층의 생각을 담아가야 된다고 생각됐다.

올해 치뤄질 지방선거는 그런 정치적 역할을 담당할 세력을 선택하는 선거라고도 볼 수 있다. 그리고 지난해 출범한 문재인 정권의 정책방향에 대한 평가를 하는 선거이다.

여러분의 선택으로 향후 우리나라, 우리고장 당진의 미래를 결정하는 선거다. 다당제의 장점을 사리고 중도와 건전한 보수라는 다양한 스팩트럼으로 국민의 의견을 담을 수 있는 바른미래당을 지지해주시기 바란다. 다가 오는 지방선거에서 우리 바른미래당 후보들을 선택해서 국민행복시대를 만들어가시기 바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