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2022년 재난 대응 안전한국훈련 실시
당진시, 2022년 재난 대응 안전한국훈련 실시
  • 당진신문
  • 승인 2022.11.24 11:03
  • 호수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합 대응, 이재민 지원, 재난 취약계층 대피 등 재난 대비 ‘만전’
안전한국훈련 현장훈련 사진. ⓒ당진시청 제공
안전한국훈련 현장훈련 사진. ⓒ당진시청 제공

[당진신문] 당진시가 21일, 23일 양일간의‘2022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무사히 마무리했다.

안전한국훈련은 대규모 재난에 대비하여 범국가적 재난 대응체계를 종합적으로 점검하기 위해 전국 지자체, 중앙부처, 공공기관 등이 실시하는 전국단위 종합훈련으로 최근 2년 동안 코로나19로 인해 축소 운영 및 취소되다가 올해 3년 만에 정상규모로 추진했다.

이번 훈련의 주제는 발생 가능성이 높은‘대형산불’로 21일 상황판단 및 토론훈련을 실시한 데 이어 23일에는 고대면 용두리 일원에서 현장훈련을 진행했다.

인력 101명과 장비 27대가 투입된 현장훈련은 충청남도, 당진시, 천안시, 당진소방서, 육군 제1789부대, 한국전력공사 등 총 15개 기관이 참여했으며 △초기대응 △주민대피 지원 △화재 진화 △수습복구 순으로 진행했다.  

특히 재난 취약계층 대피와 인명구조 교통통제를 통해 위기 상황 시 주민의 생명 구조 훈련에 집중했으며 구호 물품 배분 및 급식차 지원 등 대피소와 이재민 지원 훈련도 진행했다.

오성환 당진시장은 “시민들의 소중한 일상을 지키기 위해 훈련상황에 성실하게 임해준 관계자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이번 훈련을 계기로 예측하기 어려운 재난 상황에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유관기관과의 협력을 통한 대응체계를 더욱 공고히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