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6.25참전유공자 화랑무공훈장 전수 
당진시, 6.25참전유공자 화랑무공훈장 전수 
  • 당진신문
  • 승인 2022.09.30 09:42
  • 호수 14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25 무공훈장 찾아주기 조사단..한광교 중사 공로 인정
왼쪽부터 오성환 당진시장, 고 한광교 중사 유족 한관석 씨 ⓒ당진시청 제공
왼쪽부터 오성환 당진시장, 고 한광교 중사 유족 한관석 씨 ⓒ당진시청 제공

[당진신문] 당진시는 당진시청 목민홀에서 6.25 참전유공자인 고(故) 한광교 중사의 유족 한관석씨에게 화랑무공훈장을 전수했다고 30일 밝혔다.

故 한광교 중사는 당시 3사단 소속으로 6.25전쟁에 참여하여 대한민국의 영토와 자유 민주주의를 수호하기 위해 헌신하였으며, 뒤늦게 그 공로가 인정되어 무공훈장 대상자로 선정됐다.

오성환 당진시장은 “늦었지만 서훈을 받게 됨을 축하드리며, 영웅의 훈장을 전수할 수 있어 영광스럽다”며, “나라를 위해 헌신하신 국가유공자들이 시민들로부터 존중을 받을 수 있도록 보훈 문화 확산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화랑무공훈장은 전투에 참가하여 용감하게 헌신분투하여 보통 이상의 능력을 발휘하거나 다대한 전과를 올려 그 공적이 뚜렷한 유공자에게 수여하는 훈장으로, 육군본부 6.25무공훈장 찾아주기 조사단을 통해 한광교 중사의 업적이 발굴되어 훈장이 전수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