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마을단위 찾아가는 귀농ㆍ귀촌 융화교육 성료
당진시, 마을단위 찾아가는 귀농ㆍ귀촌 융화교육 성료
  • 당진신문
  • 승인 2021.11.24 09:39
  • 호수 138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귀농ㆍ귀촌인과 마을 원주민 화합 위한 참여형 연극 교육 진행

[당진신문] 충남 당진시는 귀농ㆍ귀촌인과 마을 원주민과의 화합을 위해 진행한 ‘마을단위 찾아가는 융화교육’을 24일을 끝으로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당진시농업기술센터와 지속가능발전담당관이 협업해 추진됐으며, 지난 9월 8일부터 11월 24일까지 16개 마을을 순회하며 ‘단호박’ 교육연극을 진행했다. 

‘단호박’은 귀농ㆍ귀촌인과 마을 원주민간의 갈등 이야기를 주제로 한 연극으로, 연극 관람 후 관객(마을주민)과 극단(문화예술창고 마주)이 연극 내용을 가지고 토론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번 연극은 강의가 아닌 참여형 교육으로 진행돼 화기애애하고 즐거운 분위기에서 마을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가 이뤄지며 뜨거운 호응을 가져왔다.

이번 교육에 참여한 한 마을주민은 “귀농ㆍ귀촌인들과 마을 원주민들이 상황극을 통해 서로 어떤 마음이었는지 이해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며 “앞으로도 이런 프로그램이 많이 진행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귀농ㆍ귀촌인과 마을 원주민들이 융화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추진해 살기 좋은 농촌 마을 형성과 농촌인구 증대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