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스마트 마을방송시스템 구축해 시범운영 실시
당진시, 스마트 마을방송시스템 구축해 시범운영 실시
  • 당진신문
  • 승인 2021.09.24 09:28
  • 호수 137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인휴대폰으로 마을소식 청취 가능, 주민 간 소통 활성화 기대

[당진신문] 당진시가 기존 앰프, 가정용 수신기를 활용하는 2세대 마을방송의 한계를 극복하고 휴대폰이나 집전화로 방송을 송수신할 수 있는 ‘스마트 마을방송시스템’을 구축해 시범운영에 들어갔다고 24일 밝혔다.

스마트 마을방송시스템은 개인 휴대폰으로 마을소식을 들을 수 있어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정보 전달 환경을 구축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시는 기존 마을방송 시스템의 노후화 및 그에 따른 장애로 지속적인 민원이 발생함에 따라 사업비 2억4000만 원을 투입해 지난 8월 스마트 마을방송시스템 구축을 완료했다.

스마트 마을방송은 마을이장이 휴대폰 앱(App)을 통해 방송을 하면 주민들의 휴대폰이나 집 전화기로 전화가 걸려와 마을방송을 청취할 수 있으며, 마을이장은 방송 후 수신결과를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전화를 받지 못한 주민들에게 자동으로 전화를 다시 발신함으로써 마을방송 수신율을 높일 수 있고, 그럼에도 전화를 받지 못한 주민은 전화를 걸면 마을방송을 ‘다시듣기’를 할 수 있도록 설계했다.

시는 25개 마을을 대상으로 현재 이장교육 및 시범운영 서비스를 시작했으며, 11월까지 문제점 보안 및 개선 후 서비스를 확대할 방침이다.

민원정보과 김준기 통신팀장은 “기존 마을방송 시스템의 노후화로 인한 정보전달의 어려움 및 지속적인 설비 교체 비용 등에 대한 예산확보에 어려움이 있었다”며 “스마트 마을방송시스템 구축으로 이러한 문제점을 해결하고, 주민 간 소통 활성화 및 긴급재난 발생 시 주민안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