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시민과 함께 걸으며 자살예방 캠페인 펼쳐
당진시, 시민과 함께 걸으며 자살예방 캠페인 펼쳐
  • 당진신문
  • 승인 2021.09.10 16:13
  • 호수 137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세계 자살예방의 날, 지역사회 나서 생명의 소중함 알려야

[당진신문] 당진시가 전 세계에 생명의 소중함과 자살문제의 심각성을 널리 알리고 이에 대한 대책 마련을 위해 제정된 9월 10일 ‘세계 자살예방의 날’을 맞아 「‘나’부터 생명지킴이」 라는 슬로건으로 걷기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번 캠페인은 사전에 걷기 행사에 신청한 시민 300명이 자살예방 및 생명존중 문구가 적힌 우산을 들고 지난 9일부터 오는 26일까지 18일간 진행하며, 당일인 10일에는 시민들이 많이 이용하는 로터리를 중심으로 워킹스루 캠페인을 펼쳤다.
 
당진시보건소에 따르면 이번 캠페인에 우산을 활용한 이유는 우산이 비바람을 막아주듯 지역사회가 시민의 아픔을 감싸주고 함께 보듬어 주자는 의미를 전달하기 위해서이며, 우리나라가 OECD 국가 중 자살률 1위라는 불명예를 몇 년째 벗어나지 못하고 있어 올해 세계 자살예방의 날의 의미는 더욱 크다.

보건소 관계자는 “이번 캠페인에 시 정신건강복지센터 주간재활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회원들이 동참해 그 의미가 더욱 크다”며 “지역사회가 함께하는 사회만이 자살을 예방할 수 있으므로 언제든지 어려운 분을 발견하면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를 적극 활용해 달라”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