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 당진 쌀’ 또다시 싱가포르 2차 수출길 올라
‘명품 당진 쌀’ 또다시 싱가포르 2차 수출길 올라
  • 당진신문
  • 승인 2021.09.09 09:34
  • 호수 137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업회사법인 ㈜미소미, 4월 10t 이어 연속 당진 쌀 10톤 수출

[당진신문] 지난 4월 싱가포르에 수출된 당진 쌀이 또다시 싱가포르 수출길에 올랐다. 

농업회사법인 ㈜미소미(대표 이태호)는 지난 7일 당진 정미면 미소미 쌀가공사업장에서 출고식을 가진 후 당진 쌀 10t을 싱가포르로 보냈다. 

당진 쌀의 싱가포르 수출은 지난 4월 10t에 이어 올해 들어서만 벌써 두 번째로, 서해안의 기름진 토양과 해풍을 맞고 자라 맛이 좋다는 프리미엄 쌀로 그 우수성을 해외에서 인증받고 있다.

이태호 대표는 “당진시와 한국농어촌공사 당진지사에서 보내주신 적극적인 협조와 관심 덕분에 지속적인 수출을 진행할 수 있었다”며 감사를 표시했다.

시 관계자는 “우리시에서 생산되는 고품질 명품 쌀의 시장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앞으로도 수출 다변화를 통한 판로개척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에서는 수출 물류비, 수출 농산물 포장재 지원, 수출상품화 지원사업 등 당진시 농산물의 해외시장 진출을 위해 다각적으로 지원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