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종합병원, 충남 최초 코로나 항체검사 시행
당진종합병원, 충남 최초 코로나 항체검사 시행
  • 이석준 기자
  • 승인 2021.07.14 15:17
  • 호수 136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진신문=이석준 기자] 지난 14일 코로나19 예방접종 위탁기관인 당진종합병원(병원장 전우진)은 코로나19 바이러스 항체 검사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코로나 항체검사는 저렴한 검사비로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대한 항체가 생성됐는지 검사 당일 확인이 가능하고, 간단한 진단 키트검사가 아닌 시약검사로 정확도가 월등히 높다. 검사 가능자는 코로나19 예방 접종자이며, 지멘스(SIEMENS)사의 진단 시약 검사로 진행된다. 

당진종합병원 관계자는 “예방접종 이후 항체가 생성됐더라도 돌파 감염, 변이감염 등 감염 가능성이 존재한다”며 시민들의 방역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또한 “코로나 발생 이후 당진종합병원 의료진은 선별진료소, 응급의료센터, 예방접종 등 최 일선에서 시민들의 건강을 위해 모든 노력을 다하고 있고,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