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귀농·귀촌인, 마을주민에게 재능 기부
당진시 귀농·귀촌인, 마을주민에게 재능 기부
  • 당진신문
  • 승인 2021.06.08 09:30
  • 호수 136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을환경 개선 및 귀농·귀촌인의 안정적 정착 기대

[당진신문] 당진시농업기술센터가 지난 7일 귀농·귀촌인과 지역주민 간의 화합기회 마련 및 건전한 귀농·귀촌 문화 형성을 위한 ‘귀농·귀촌인 재능기부 활성화’ 사업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재능 기부는 가구제작기능사를 소지한 재능기부자가 우강초등학교 운동장을 방문해 5학년 학생 9명을 대상으로 목재를 활용한 공공용 레오폴드 벤치 및 실외화분 만들기 체험을 진행했다.

우강초등학교와의 협조로 5학년 실과 과목 시간에 진행했으며, 학생들의 안전을 위해 미리 재단된 목재를 못으로 연결하고 식물을 심는 등 간단한 과정들로 진행됐다.

미래농업과 한만호 미래농업개발팀장은 “이번 재능기부를 통해 마을환경 개선 효과와 함께 활력 있는 농촌마을 문화 형성에 도움이 되고, 귀농·귀촌인이 지역민으로서 자긍심 고취로 안정적 정착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귀농·귀촌인들의 다양한 재능이 지역사회에 활용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작된 공공용 레오폴드 벤치 및 실외화분은 우강초등학교와 마을회관, 버스승강장 등 마을 환경 개선을 위해 배치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