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대, 전국종별태권도선수권대회 남녀 동반 종합우승
신성대, 전국종별태권도선수권대회 남녀 동반 종합우승
  • 당진신문
  • 승인 2021.05.04 10:00
  • 호수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메달 6개 등 출전선수 전원 입상하며 전국 최강 입증

[당진신문] 신성대학교(총장 김병묵)가 전국종별태권도선수권대회에서 남녀 동반우승을 차지했다.

태권도외교과(학과장 한권상) 재학생들로 구성된 신성대 선수단은 대한태권도협회 주최로 지난달 21일부터 28일까지 경북 안동체육관에서 열린 ‘2021년도 전국종별태권도선수권대회’에 출전해 금 6, 은 5, 동메달 14개를 획득하며 남녀 동반 종합우승의 쾌거를 달성했다.

특히 남자 일반부 -68kg급에 출전한 김동현(남, 2학년)을 비롯해 -74kg급 전찬희(남, 1학년), -80kg급 지예찬(남・2학년), -87kg급 김상민(남, 1학년)과 여자 일반부 -53kg급 임하연(여, 1학년), +73kg급 김미경(여, 1학년) 등 6명이 쟁쟁한 경쟁자들을 따돌리고 금메달을 따내며 종합우승을 이끌었다.

한권상 교수(총감독)는 “코로나19로 오랫동안 큰 대회가 열리지 못해 우리 선수들이 갈고 닦은 실력을 발휘할 기회조차 얻지 못해 안타까웠는데 감사하게도 이번 대회가 개최됐고, 대회에 참가한 우리 선수 전원이 메달을 획득해 보람차고 기쁨을 감출 수 없다”고 말했다.

선수단 주장인 김동현 선수는 “이번 대회에서 값진 성과를 얻고 나서 ‘하면된다’는 신념이 확고해졌다”며 “앞으로도 최선의 노력을 다해 태권도를, 우리 학교를, 더 나아가 대한민국의 이름을 세계에 떨치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