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면평가] 시의적절한 기사 발굴 및 배치 신경 써야
[지면평가] 시의적절한 기사 발굴 및 배치 신경 써야
  • 당진신문
  • 승인 2021.04.30 21:41
  • 호수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진신문] 당진신문 지면평가위원회는 지난 28일 회의실에서 1355호(4월 26일자)에 보도된 기사와 편집지면을 대상으로 지면평가회의와 윤리강령 월간회의를 진행했다. 회의에는 배창섭 편집국장, 정윤성 편집부장, 오동연 취재부장, 김정훈 미디어팀장, 지나영 기자, 이석준 수습기자, 김민정 사무국 대리가 참석했다.


-1면에 개제된  지면안내로 1355호의 내용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어 좋았다는 피드백이 있었다. 하지만 지면안내 시 관련 기사사진도 함께 실렸으면 가독성이 더 좋았을 것 같은 아쉬움도 있다.
-지구의 날을 맞아 환경관련 기사가 1면에 전면 배치돼 인상적이었다. 앞으로도 시의 적절한 기사 발굴 및 기사 배치에 신경 쓸 필요가 있다. 
-당진시빅데이터 주제 발굴기사는 직접 보고회를 청취하며 취재를 진행, 보도자료에는 없었던 다양한 내용이 들어가 좋았다. 홍보가 목적인 보도자료의 일방적인 받아쓰기는  주의해야 한다.
-김희봉 농민회장의 인터뷰에서 그동안 잘 알려지지 않았던 인간적인 내용이 들어가 신선했다. 반면 농업정책에 대한 상세한 내용이 적었던 부분은 아쉬웠다.  


[알림] 당진신문 고충처리인 운영 안내

당진신문은 언론피해의 자율적 예방 및 규제를 위해 [고충처리인] 제도를 도입·운영하고 있습니다. 고충처리인은 본지 취재보도와 관련하여 이의제기나 불만사항, 언론중재사항 등의 창구를 고충처리인으로 일원화 해 독자의 권익을 보호하며, 보다 신속한 고충처리를 위한 것입니다. 당진신문 보도에 따른 불편, 불만사항이 있는 독자는 전화, 이메일, 팩스, 방문을 통해 건의하면 됩니다.

·고충처리인 : 배창섭 편집국장
·전화 041-357-4710~2
·팩스 041-357-4713 
·E-mail djnew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