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운대, 취업연계중점대학사업 성공적 수행을 통한 학생 성공시대 주도
청운대, 취업연계중점대학사업 성공적 수행을 통한 학생 성공시대 주도
  • 당진신문
  • 승인 2021.03.02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운대, 교육부‧한국장학재단 주관 2020학년도 취업연계 중점대학사업 전년도 대비 60% 넘는 성장으로 주목

[당진신문] 청운대학교(총장 이우종)는 교육부와 한국장학재단에서 주관하는 ‘2020학년도 취업연계 중점대학유형 국가근로 장학사업’에 성공적인 마침표를 찍었다는 평가를 받았다.

청운대학교는 지난 2016년부터 5년 연속 취업연계 중점대학에 선정되어 수천 명의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지원하고 전공과 관련된 근로경험을 쌓도록 지원‧독려하였고 이로 인해 재학생들의 취업역량을 강화시켜 실제 취업으로까지 연계하는 선순환 고리를 만들어 호평을 받아왔다.

특히 2020학년도에는 해당사업의 사업비를 25억 3천만원 교부받아 전년도 대비 60프로가 넘는 금액을 증액하여 전국 400여개 대학 중 최대 규모로 주목받았다.

단순히 사업비를 증액한 것뿐만이 아니라 이제까지 해당사업을 진행에 왔던 노하우를 살려 2020학년도 취업연계 중점대학 사업에서는 질적인 측면의 제고를 꾀하는 전략을 썼다.

그 중 가장 눈에 띄었던 성과중 하나는 충청남도와 ‘브랜드 충남’ 대중국 SNS 홍보 프로젝트를 위한 관-학 연계 프로젝트 업무협약을 체결‧진행한 것이다. 이 프로젝트의 주된 목적은 충청남도의 홍보영상을 중국어로 제작하여 중국의 유력 SNS 채널에 충남을 홍보하는 것이 목적으로 대학 주도의 지역상생협력에 기반하여 지역의 관광지와 명소들을 세계에 소개하는 것이다.

각 학생들은 본인의 전공을 살려 기획부터 영상제작까지 전 과정에 걸쳐 학생들의 손으로 해냄으로써 본인들이 몸담고 있는 지역사회의 홍보를 위해 힘썼다.

참여학생인 이지선 학생(글로벌학부 중국학전공)은 "이번 관-학 프로젝트 참여를 통하여 내 자신의 역량을 어디까지 끌어올릴 수 있는지에 대해 알게되는 계기가 되었고, 중국 유학을 다녀왔지만 사실 한국에서 중국어를 사용할 수 있는 기회는 매우 좁았다. 하지만 이번 관-학 프로젝트를 통해 충남도청 국제통상과와 함께 일을 할 수 있게되어 굉장히 뿌듯함을 느낀다"라고 말했다.

이와 관련하여 청운대 Design Thinking Center장 박두경 교수는 “개인적인 견해로 대학이 스스로가 몸담고 있는 공동체에 대해 무관심한 것은 직무유기라고 생각한다. 2020학년도에 진행된 민‧관‧산학 프로젝트는 단순히 지역 커뮤니티를 돕는다는 개념이라기보다 더불어 함께 성장해 나가는 것이라 볼 수 있다. 청운대학교의 민관산학 문제해결센터인 Design Thinking Center가 지역 성장과 발전을 위한 특화 센터로서의 역할을 다 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이번 2020학년도에만 107개의 신규 기관과 협약을 진행하였으며 특히 이전과는 차별화 된 전략으로 취약계층을 지원하는 사회적 기업과 비영리단체에도 적극적으로 접촉하여 총 500여개의 협력기관에 장학생 인력을 지원하였다.

대학이 보유한 인적·물적 인프라를 활용하여 다양한 방향성을 가지고 산업체의 문제해결에 앞장서고, 지역사회를 문제해결을 혁신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하는 청운대학교의 앞으로의 성과가 기대된다.